• HOME
  • 문화마당
  • 향토문화유산
향토문화유산
서울의 유일한 향교, 양천향교

※동영상 재생시 화면을 클릭하면 멈춥니다. 전체화면은 화면 아래 버튼을 누르시고 취소시 "Esc" 버튼을 누르세요.

  • TWITTER
  • FACEBOOK

서울에서 만날 수 있는 유일한 조선시대 향교, 바로 양천향교입니다.
옛 양천 고을 중심지인 가양동 궁산 남쪽자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향교는 조선시대에 유교의 창시자인 공자를 비롯한 성현들의 제사를 모시는 문묘 행사를 담당하고,
지방 향리들의 자제를 교육하는 기관인데요.
양천향교는 조선 태종 12년인 1411년에 창건돼 노후된 것을 지난 1981년 전면 복원했습니다.

 

외삼문을 열고 들어가 가장 먼저 보이는 건물, 바로 명륜당입니다.
명륜당은 학생들의 교육공간으로 교궁이라고 불리기도 하는데요.
지금은 예절 교육과 다도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답니다.

 

명륜당을 나와 외삼문을 바라보면 좌/우로 서재와 동재를 마주할 수 있습니다.
서재는 향교에서 교육을 받던 일반 백성의 숙소였고 동재는 양반과 관리들 자재의 숙소였다는데요.
지금은 향교 관리 사무소로 쓰이고 있네요.

명륜당 뒤의 내삼문을 지나면 대성전이 자태를 뽐내고 있습니다.
공자를 비롯한 성현들의 위패가 모셔져 있는 만큼 위엄과 기품이 느껴지는데요.
봄과 가을, 성현들의 덕을 기리는 석전제례를 진행합니다.

 

잊혀져 가는 우리 고유의 전통 문화를 보존하고 전승하고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양천향교.
옛 조상들의 생활풍습을 재현하고 충효 정신의 맥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우리 곁에 가까이 있으면서도 미처 몰랐던, 서울의 유일한 향교 양천향교 였습니다. ​

 

i강서TV(강서구청 방송국)가 게시한 해당 저작물은 저작권 및 초상권이 있는 것으로 공공누리에 해당되지 않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해당 부서로 문의 바랍니다. (홍보정책과 영상정보팀 T.02-2600-6647)
  • 현재글 |
  • . 서울의 유일한 향교, 양천향교
    서울에서 만날 수 있는 유일한 조선시대 향교, 바로 양천향교입니다. 옛 양천 고을 중심지인 가양동 궁산...

목록으로